로그인 바로가기

중앙 내용으로 바로가기

본문내용

본문

취업가이드
+ Home > 취업지원 > 취업가이드
4차 산업혁명시대,10년 후 유망직종은?
  • 작성자
    관리자(광컴샘)
  • 등록일
    2017-11-21 13:45:35
    조회수
    355

앞으로 10년간 4차 산업혁명 관련 IT 일자리는 늘고 단순 사무직종 일자리는 줄어들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IT·의료직·경찰 등 늘고 
교사·농어업직·은행 창구원 줄어

24일 한국고용정보원은 국내대표직업 195개에 대한 향후 10년간 전망을 담아 ‘2017 한국직업전망’ 보고서를 발간했다. 보고서는 4차 산업혁명을 중심으로 관련 기술직 고용이 늘어나고 인력구조도 재편될 것으로 전망했다. 사물인터넷, 웨어러블 디바이스, 자율주행차, 가상현실 등 신산업 관련 기술·제품 개발을 담당하는 IT직종 일자리가 크게 늘 것으로 보인다. 반면 기계화·자동화로 인해 대체 가능한 직업 일자리는 줄어들 전망이다. 핀테크와 인터넷 전문은행의 확산으로 단순 사무원(텔러)과 증권 및 외환 딜러 등도 고용 감소를 피하기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고령화와 저출산 추세로 의료·복지부문 고용도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의사, 간호사, 물리치료사, 간병인, 사회복지사 등이 대표적이다. 다만 보고서는 “산부인과 의사는 저출산으로, 영상의학과 의사는 빅데이터와 인공지능의 확산으로 일자리에 부정적 영향을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교사와 대학교수는 저출산 및 학령인구 감소로, 농어업 종사자는 농어촌인구의 고령화로 감소가 예상된다. 반면 안전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면서 경찰관과 소방관, 경호원 일자리는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한국고용정보원은 1999년부터 격년으로 직업전망보고서를 발간해 오고 있다. ‘2017한국직업전망’은 취업포털 워크넷(www.work.go.kr) 직업정보에서 무료로 내려 받을 수 있다.

[출처: 중앙일보] 4차 산업혁명시대, 10년 후 유망직종은?

 

목록보기
답글달기수정하기
삭제하기

관련 쪽지글